세계일보

검색

김기현, 안철수와 내일 전대 후 첫 회동…갈등 풀릴까

입력 : 2023-03-12 20:00:25 수정 : 2023-03-12 20:00: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천하람·황교안과도 만남 추진
지난 8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국민의힘 제3차 전당대회에서 개표결과 발표 뒤 김기현 신임 당 대표(왼쪽)가 환호하고 있다. 오른쪽은 안철수 당 대표 후보. 고양=연합뉴스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가 13일 당권을 두고 경쟁했던 안철수 의원과 만난다. 지난 8일 치러진 국민의힘 전당대회 이후 첫 만남이다.

 

12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김 대표는 오는 13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의 한 카페에서 안 의원과 면담을 진행한다.

 

안 의원은 전당대회를 하루 앞둔 지난 7일 황교안 전 대표와 공동 기자회견을 갖고 대통령실 행정관의 전당대회 개입 의혹을 비판하며 김 대표의 후보 사퇴를 요구했고, 전대 당일에는 김 대표 수락 연설도 듣지 않고 자리를 뜨는 등 막판까지 신경전을 벌인 바 있다.

 

이 회동을 계기로 당대표 경선 기간 각을 세웠던 두 사람이 앙금을 해소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김 대표가 당대표 경선 과정 내내 대립해 온 안 의원과 만나는 것은 지도부 핵심 기치로 내건 ‘연포탕’(연대·포용·탕평) 행보의 일환으로 보인다.

 

김 대표 측은 당권을 두고 경쟁했던 천하람 순천갑 당협위원장, 황교안 전 대표와 각각 만나는 방안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수연 기자 sooya@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뉴진스 다니엘 '심쿵 볼하트'
  • 비웨이브 아인 '미소 천사'
  • 비웨이브 제나 '깜찍하게'
  • 정은지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