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故강수연 유작 ‘정이’...넷플릭스 공식 시청 시간 1위

입력 : 2023-01-25 10:49:30 수정 : 2023-01-25 10:49: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1930만 시간 비영어 영화 부문 1위
영화 '정이'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

 

연상호 감독의 새 영화 ‘정이’가 넷플릭스 공식 시청 시간 순위에서 1위에 올랐다.

 

‘정이’는 1월16~22일 1930만 시간을 기록해 넷플릭스 비영어 영화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2위 ‘미션 마지누’(894만 시간), 3위 ‘노이즈’(337만 시간), 4위 ‘서부 전선 이상 없다’(280만 시간), 5위 ‘트롤’(259만 시간)이 뒤를 이었다. 이 기간 범위를 영어 영화 부문 포함 영화 전체로 넓히면 ‘우리집 개를 찾습니다’(2091만 시간)에 이어 2위였다.

 

‘정이’는 온라인 스트리밍 플랫폼(OTT) 시청 시간을 분석하는 다른 사이트에서도 전 세계 1위를 달리고 있다. 플릭스패트롤(FlixPatrol)에 따르면, ‘정이’는 21일 공개된지 하루만에 1위에 올라 24일까지 나흘 연속 정상에 올랐다(2위 ‘우리집 개를 찾습니다’). ‘정이’는 넷플릭스가 서비스되는 거의 모든 나라에서 영화 부문 5위권 내에 자리하고 있다.

 

SF영화 ‘정이’는 2016년 영화 ‘부산행’으로 1000만 관객을 달성한 연상호 감독의 새 작품이다. 급격한 기후 변화로 폐허가 된 지구를 배경으로 전설의 용병 ‘정이’가 인공지능 로봇으로 다시 태어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배우 김현주가 정이를 연기했고, 강수연·류경수 등이 출연했다.

 


김경호 기자 stillcu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