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들 키가 아빠만 해”…장동건♥고소영 가족, 영화관 나들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1-23 16:35:50 수정 : 2023-01-23 16:35:4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고소영,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가족사진 올려
13살임에도 아빠 키에 근접한 아들 모습 ‘눈길’
영화관 나들이에 나선 배우 장동건과 자녀들의 뒷모습. 고소영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소영이 남편 장동건과 자녀들의 영화관 나들이를 공개했는데 훌쩍 큰 아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사진에서 고소영의 모습은 없었지만, 아들과 딸의 손을 잡은 아빠 장동건의 모습과 아빠의 키에 가까울 정도로 큰 아들, 귀여운 딸의 뒷모습이 찍혔다. 

 

고소영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토리에 ‘슬램덩크. The first Slam Dunk’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편한 옷차림의 장동건이 아들‧딸의 손을 잡고 영화관을 향해 걸어가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단란한 가족의 일상이 느껴지는 가운데 13살 초등학생임에도 아빠의 키에 근접한 아들의 훌쩍 큰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고소영은 지난 2010년 장동건과 결혼해 같은 해 아들 준혁, 2014년 딸 윤설을 얻었다. 

 

장동건은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시즌2’에 출연할 예정이며, 고소영은 2017년 KBS2 ‘완벽한 아내’ 이후 연기 활동을 잠시 쉬고 육아에 몰두하고 있다.


이승구 온라인 뉴스 기자 lee_owl@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