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휴게소 호두과자 한봉지에 5000원 육박…‘거 올라도 너무 많이 올랐소’

입력 : 2023-01-23 00:15:00 수정 : 2023-01-24 22:47:2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평균 가격 '전년 4300원 → 4800원' 11.8% 상승
기사내용과는 무관. 게티이미지뱅크

 

설을 맞아 고속도로 휴게소 간식 평균 가격 상승률이 공개됐는데 예년에 비해 가장 많이 오른 품목은 ‘호두과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22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유경준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1월 첫째 주 기준으로 한국도로공사가 운영하는 206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파는 호두과자 한 봉지 평균 가격은 4800원 수준으로 지난해보다 11.8% 오른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해 호두과자의 설 연휴 평균 가격 약 4300원이었다.

 

고속도로 휴게소 하면 자동으로 연상될 만큼 ‘대표 국민간식’인 호두과자는 휴게소 매출 순위 2위 상품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물가 상승 영향으로 이제 5000원대의 부담스러운 가격대가 돼버렸다.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매출이 가장 높은 1위 품목은 아메리카노였다. 아메리카노 평균 가격 역시 전년보다 4.3%나 올랐다.

 

전체 3위는 전년 대비 4.4% 오른 커피 음료 완제품, 4위는 담배로 유일하게 전년 대비 평균 가격이 0.2% 내렸다. 6위는 카페라테로 전년 대비 1.1% 가격이 올랐고, 스낵은 7위로 8.0%, 로스팅 원두커피는 8위로 7.5%나 올랐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