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고속도로 휴게소 대표 간식’ 호두과자 가격 1년 새 11.8%↑

입력 : 2023-01-21 06:39:41 수정 : 2023-01-24 22:49: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휴게소 매출 순위 1위는 아메리카노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사진. 특정내용과 무관. 게티이미지뱅크

 

고속도로 휴게소 대표 간식으로 꼽히는 호두과자 가격이 1년 사이 11.8%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유경준 의원이 21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이달 첫째 주(1∼9일) 현재 한국도로공사에서 운영하는 206개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파는 호두과자 한 봉지 평균가격은 4천800원 수준이다.

 

이는 지난해 설 연휴(1월 31일∼2월 2일) 평균가격(약 4천300원)과 비교해 11.8%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휴게소 매출 상위 10개 품목의 평균가격을 보면 지난 1년 사이 담배를 제외한 9개 품목 모두 올랐으며, 그중에서도 호두과자의 상승 폭이 가장 높았다.

 

매출 순위는 1위 '아메리카노', 2위 '호두과자', 3위는 '커피음료 완제품'이었다.

 

호두과자는 음료가 아닌 간식류 중 최대 매출을 기록하는 인기 상품인 셈이다. 아메리카노 가격은 4.3%, 커피음료 가격은 4.4% 올랐다.

 

매출 4위인 담배는 유일하게 작년 대비 평균가격이 0.2% 내린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판매가격에 변동은 없으나 종류별 판매량 변화로 가격 차이가 발생한 것이라고 유 의원실은 설명했다.

 

6위 '카페라테'(1.1%), 7위 '스낵'(8.0%), 8위 '로스팅원두커피'(7.5%)도 일제히 가격이 올랐다.

 

5위 '국밥류'와 9위 '돈가스', 10위 '어묵우동'의 경우 지난해 설 연휴는 코로나19로 판매가 중단됐었다.

 

다만 판매를 재개한 지난해 추석(9월 9∼11일) 연휴 평균가격과 비교한 결과 이들 역시 4개월 만에 각각 1.4%, 2.8%, 2.5%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유 의원은 "지난해 국토위 국정감사에서 도로공사 퇴직자 단체인 '도성회'의 휴게소 운영, 물가 인하 대책 등을 지적했음에도 개선 여지가 전혀 보이지 않는다"며 "코로나19 거리두기 종료 후 맞는 첫 설 연휴를 앞두고 많은 귀향객이 고속도로 휴게소를 이용할 것으로 보이는 만큼 상품 가격과 서비스 개선에 대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