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손님 하나가 모텔 방 난장판 만들어 놓고 야반도주. 경찰 신고”

입력 : 2023-01-20 13:32:15 수정 : 2023-01-20 22:19: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인터넷 커뮤니티에 ‘분노의 사연’ 올린 모텔 사장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 사진 갈무리.

 

모텔을 운영하는 자영업자가 한 손님이 객실을 하룻밤 사이 ‘아수라장’을 만들어 놓고 도망 갔다는 사연을 온라인 공간에 올려 공분이 일고 있다.

 

지난 17일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에 <○○ ○○고 싶습니다 진짜>라는 제목의 글이 올아왔다.

 

글 작성자 A씨는 “모텔 운영 중이다. 인테리어 업자에게 6억원 사기 당하고 어렵게 오픈했더니 웬손놈(손님)이 저 ○○을 만들고 야반도주 했다”고 했다.

 

그는 “경찰에 신고는 했는데 멘탈(정신)이 흔들린다”라며 분통을 터뜨렸다.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 사진 갈무리.

 

사진 속 객실 침대에는 음료수가 쏟아져 있고 담뱃갑,컵라면 용기, 음료수 등 쓰레기로 어지럽혀진 모습이다.

 

객실 바닥에는 과일 껍질, 소주병, 담배꽁초, 음료수병 등이 지저분하게 나뒹굴고, 흙과 진흙도 묻어 있다. 

 

해당 게시물을 본 다수의 누리꾼들은 “저 정도라니 일부러 그런 듯”, “너무 심했다. 범인 꼭 잡으시길”, “저걸 한 사람이 더럽혔다고. 보고도 믿기지 않는다”, “바닥에 흙은 뭐지. 흙이라도 퍼먹었나 보네”, “꼭 잡아서 재물손괴죄로 고소하시라” 등 분노의 댓글을 달았다.

인터넷 커뮤니티 보배드림 사진 갈무리.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