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주시, 화재 현장서 노부부 구한 손수호 씨 격려, '당신은 진정한 영웅'

입력 : 2023-01-19 17:37:15 수정 : 2023-01-19 17:37: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9일 주택화재 목격하고 집안에 있던 80대 노부부 구해
주낙영(오른쪽 두번째) 경주시장이 19일 경북 경주시 내남면 주택화재 현장에서 화마를 뚫고 집안에 들어가 80대 노부부를 구한 손수호(오른쪽 첫번째)씨를 만나 격려하고 있다. 경주시 제공 

화마를 뚫고 80대 노부부의 소중한 생명을 구한 사연이 알려지면서 응원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경북 경주시는 주낙영 시장이 내남면 주택화재 현장서 노부부를 구한 손수호(70)씨를 만나 아름다운 의기(意氣)와 용감한 행동을 격려했다고 19일 밝혔다.

 

앞서 건축업 종사자인 손 씨는 지난 9일 오전 10시 30분쯤 내남면 덕천리에서 주택을 수리하던 중 주택화재를 목격, 화염에 휩싸인 집안으로 들어가 80대 노부부를 구했다.

 

당시 손 씨는 본인의 생명까지 잃을 수 있는 매우 위중한 상황이었지만, 살신성인의 정신을 보여준 덕분에 소중한 생명을 지켜냈다.

 

현재 노부부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손씨 역시 팔과 얼굴 등에 큰 화상을 입어 입원치료 중이다.

 

이 같은 손씨의 용감한 행동은 지난 15일 경주시가 공식 보도자료를 배포하면서 뒤늦게 세상에 알려졌다.

 

보도자료 배포 이후 손씨는 각종 언론과 SNS상에 ‘경주 슈퍼맨’, ‘내남면 주택화재 의인’으로 불리는 등 칭송이 자자하다.

 

특히 '맨몸으로 불난 집에, 80대 노인 구한 70대 슈퍼맨'이라는 제목으로 보도된 모 언론사 홈페이지에는 '진정한 영웅이십니다. 감사합니다. 어르신!', '존경과 감사의 마음이 아깝지 않다', '당신 같은 의인이 있어 이 사회가 유지된다고 생각합니다' 등의 응원 댓글이 쇄도하고 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위기에 처한 시민을 구하기 위해 위험을 무릅쓰고 나선 용감한 행동에 우리 모두가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며 “지금처럼 따뜻한 지역을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많은 시민여러분의 동행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손씨의 고귀한 희생과 용기를 잊지 않기 위해 의사상자 신청 절차를 밟고 있으며, 손씨의 화상 치료를 돕기 위해 의료비 지원을 적극 검토하고 있다.


경주=이영균 기자 lyg02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