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두발로 티켓팅’, 하정우·주지훈 첫 고정 예능 도전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3-01-19 15:19:13 수정 : 2023-01-19 15:19: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티빙, 19일 온라인 제작발표회…최민호·여진구도 출연
‘집사부일체’ 연출 이세영 PD, SBS 퇴사 후 첫 예능
티빙 두발로 티켓팅 제공

 

배우 하정우와 주지훈이 데뷔 후 처음으로 고정 예능에 출연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특히 인기 프로그램인 ‘집사부일체’를 연출했던 이세영 PD가 SBS 퇴사 후 처음으로 맡은 예능이어서 더욱 화제가 되고 있다. 

 

엔터테인먼트 스트리밍 서비스 ‘티빙’은 19일 오전 오리지널 예능 프로그램 ‘두 발로 티켓팅’의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가졌다. 

 

발표회에는 이세영 PD와 하정우, 주지훈, 최민호, 여진구 등 출연진들이 참석했다. 

 

이 프로그램은 이들 배우가 뭉쳐 더 많은 청춘들을 여행 보내주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본격 대리고생 로드트립 예능이다. 

 

하정우는 ‘두 발로 티켓팅’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기획안을 처음 받고 막연하게 재밌겠다고 생각했다”며 “당시 여행을 가고 싶다는 생각을 했는데 기획안에서 지훈이의 이름을 보고 함께 하면 뭔가 나오겠다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주지훈은 “처음엔 ‘정우 형이 안 할텐데?’라고 생각했다”라며 “형을 고정 예능에서 본 적이 없으니까 이 기획은 무산되겠다 싶었는데 (정우 형이) 전화가 와서 ‘이거 뭐야’ 하더라. 그래서 ‘형 가면 하겠다’고 했다”라고 전했다.

 

여진구는 “저는 앞서 여행 예능에 몇 번 출연한 적이 있어서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게 있을까 싶었다. 기획안을 읽고 형님들이 출연한다길래 안 믿겼다”라며 “저희가 고생해 청춘들에게 티켓을 줄 수 있다는 것에 보람차다는 생각이 들어 출연을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최민호는 “너무 재밌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또 하정우, 주지훈 형이랑 같이 여행을 간다고 했을 때 안 믿겼다. 그래서 무조건 하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두 발로 티켓팅’을 기획한 이세영 PD는 기획의도에 대해 “기억에 남는 여행은 대학생 때 처음 간 배낭여행”이라며 “안타깝게도 코로나19 때문에 지금의 청춘들은 그런 기회가 적었다. 그런 특별한 감정을 느낄 수 있는 여행을 선물하고 싶었다”라고 전했다. 

 

한편, ‘두 발로 티켓팅’은 오는 20일 오후 4시 ‘티빙’에서 첫 공개된다.


박은혜 온라인 뉴스 기자 peh0603@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
  • 강소라 '출산 후 3년 만에 복귀'
  • 송혜교, 블랙 원피스로 완성한 동안 미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