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취향 따라 즐기는 명절 음식궁합 '4주(酒) 4색(色)'

입력 : 2023-01-19 10:40:27 수정 : 2023-01-19 10:40:2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불경기로 인해 명절 상차림은 간소화되고 있지만, 명절 음식은 여전히 설 명절을 기대하게 한다. 평소에는 맛보기 힘든 다양한 명절 음식을 더 풍성하고 색다르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음식과 어울리는 술을 선택하는 것이다. 음식과 술의 궁합, 푸드 페어링에 따라 느낄 수 있는 맛이 천차만별이니, 이번 연휴에는 색다른 술을 준비해 입안을 풍족하게 채워보면 어떨까. 대표적인 명절 음식과 궁합이 잘 맞는 주류 4종을 소개한다.

 

모둠전, 동그랑땡 등 기름진 부침류는 빠질 수 없는 대표 명절 음식이다. 전과 같은 음식에는 청량한 탄산감과 느끼함을 잡아줄 다양한 향을 가진 수제맥주가 적격이다. 특히 명절 음식은 기름기 있는 음식이 대다수로, 세븐브로이의 수제맥주는 홉에 따라 달라지는 향과 청량감으로 음식의 풍미를 높일 수 있다.

 

대한민국 최초 수제맥주 전문 기업 세븐브로이의 ‘한강맥주’는 밀맥아를 베이스로 해 부드러운 거품을 느낄 수 있고, 맥아의 단맛과 오렌지 껍질의 상큼함으로 청량감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강서맥주’는 아메리칸 페일에일을 한국식으로 재해석하여 많은 양의 홉을 사용해 열대과일과 꽃향기가 특징인 마일드 에일로, 평소 진한 맥주 맛을 즐긴다면 강서맥주를 시도해봐도 좋다.

 

갈비찜과 같은 양념이 강한 고기 음식에는 진한 맛의 도수 높은 레드 와인이 어울린다. 와인이붉은 육류와 잘 어울린다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이지만, 양념의 향과 맛이 밴 육류와도 궁합이 좋다. 하이트진로의 ‘진로 레드 와인’은 ‘선드라이’ 방식 수확과 절제된 오크 사용으로 진한 과실향과 긴 여운을 느낄 수 있다. 묵직하면서도 잘 익은 포도의 풍미가 맛을 배가시킨다.

 

찌거나 구운 생선요리에는 색다르게 위스키 하이볼을 곁들여보는 것을 추천한다. 디아지오코리아의 ‘조니워커 블랙’은 최근 젊은 세대에서 토닉워터, 레몬을 넣어 조제한 ‘조니레몬 하이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익힌 생선의 고소함은 은은한 위스키 향과 어우러지는 맛이 조화로워 뻔한 명절 음식을 색다르게 즐길 수 있다.

 

식사를 매듭지을 달콤한 한과류는 상큼한 스파클링 비알코올 음료와 함께 맛볼 것을 추천한다. 롯데칠성음료의 ‘애플러리’는 알코올이 1% 미만 함유된 비알코올 음료로 사과발효주에 탄산을 더해 상큼하면서도 톡톡 튀는 탄산감의 시원한 맛을 선보인다. 자칫 잘못하면 과해질 수 있는 한과의 달콤함을 깔끔하게 마무리해 준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유정 '행복한 미소'
  • 김유정 '행복한 미소'
  • 정소민 '미녀 비올라'
  • 비비지 은하 '완벽한 미모'
  • 임수향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