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신규확진 5만3698명…1주 전보다 4000여명 증가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11-25 09:34:01 수정 : 2022-11-25 10:00:3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완만한 증가세 지속…재원 위중증 환자는 7일째 400명대

코로나19 확진자 증가세가 완만하게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25일 5만 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5만3천698명 늘어 누적 2천683만7천840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5만9천89명)보다 5천391명 줄어든 것이다. 통상 주 후반으로 갈수록 일일 확진자 수가 감소하는 경향이 있다.

지난 24일 서울의 한 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위해 안내받고 있다.

1주일 전인 지난 18일(4만9천418명)과 비교하면 4천280명이 많고, 2주일 전인 지난 11일(5만4천498명)보다는 800명이 적다.

 

겨울 재유행이 본격화했지만 급격한 확진자 증가 없이 완만한 증가세 또는 정체 양상이 나타나는 모습이다.

 

방역당국과 전문가들은 이번 유행 정점이 예상보다 빨리 찾아올 것이라는 관측도 내놓고 있다.

 

지난 19일부터 이날까지 1주일간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5만589명→4만6천11명→2만3천91명→7만2천873명→7만324명→5만9천89명→5만3천698명으로, 일평균 5만3천667명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해외 유입 사례는 39명으로 전날(55명)보다 16명 적다. 국내 지역감염 사례는 5만3천659명이다.

 

지역별 확진자 수(해외 유입 포함)는 경기 1만4천786명, 서울 1만684명, 인천 3천100명, 경남 2천915명, 부산 3천172명, 경북 2천821명, 대구 2천302명, 충남 2천209명, 충북 1천632명, 전북 1천709명, 대전 1천765명, 강원 1천744명, 광주 1천662명, 전남 1천477명, 울산 903명, 세종 444명, 제주 351명, 검역 22명이다.

코로나19 치료 병동에서 간호사가 확진자를 돌보고 있다.

신규 확진 증가세는 약해졌지만 재원 중인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수는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다.

 

이날 위중증 환자 수는 453명으로, 전날(437명)보다 16명 늘었다. 지난 19일 이후 7일째 400명대다.

 

전날 사망자는 55명으로, 직전일(59명)보다 4명 적다. 누적 사망자 수는 3만278명, 치명률은 0.11%다.

 

한편 현재 동절기 코로나19 백신 추가 접종률은 18세 이상 전체 대상자(마지막 접종 또는 확진일로부터 90일 지난 사람) 대비 6.4%다. 60세 이상의 접종률은 17.7%, 요양병원 등 감염취약시설은 20.6%를 기록 중이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