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기초생활수급비 줄었다”…인화물질 뿌리고 주민센터서 분신 시도한 60대 입건

입력 : 2022-11-23 21:37:20 수정 : 2022-11-23 22:36:4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소화기로 제압하는 경찰. 부산경찰청 제공

 

“기초생활수급비가 줄었다”며 주민센터에서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분신을 시도하려한 6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3일 부산진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48분쯤 부산진구에 있는 한 주민센터에서 60대 남성 A씨가 몸에 인화물질을 뿌리고 난동을 부렸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가 손에 들고 있던 라이터로 불을 켜자 곧바로 소화기를 이용해 제압했다.

 

경찰조사 결과 앞서 A씨는 기초생활수급비 수령액이 줄었다고 주민센터를 찾아와 공무원에게 항의하며 위협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를 현주건조물 방화예비 혐의로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


양다훈 기자 yangb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