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총리, 강원영동·동해안 호우예보에 "안전조치 만전" 긴급지시

입력 : 2022-11-22 09:41:55 수정 : 2022-11-22 09:41: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한덕수 국무총리는 22일 오전 강원 영동과 경북 동해안에 많은 비와 돌풍이 예보됨에 따라 관계 부처에 사전 대비를 지시했다.

한 총리는 이날 "행정안전부 장관, 소방청장, 산림청장, 강원도지사, 경북도지사는 호우와 돌풍에 따른 피해 발생 우려가 없는지 살피고, 사전에 필요한 조치를 하라"고 지시했다고 총리실이 밝혔다.

한덕수 국무총리

한 총리는 또 "산간 지역은 급경사지 등 산사태 취약지역과 낙석 발생 위험지역에 긴급 점검을 하고, 도시 지역은 저지대 주택과 지하 주차장 등 지하공간 침수 방지를 위한 안전 조치에 만전을 기하라"고 주문했다.

한 총리는 "낙엽으로 인한 배수 지장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바람이 심하게 부는 곳은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고 너울성 파도에 의한 해안가 안전사고에도 대비해 필요한 조치를 강구하라"고 당부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임지연 '아름다운 미소'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