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구 남구 통신사 대리점서 방화 추정 불… 1명 사망

입력 : 2022-11-21 08:41:11 수정 : 2022-11-21 08:41: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구 남구에 있는 한 통신사 대리점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60대 남성 1명이 숨졌다.

불이 난 통신사 대리점 내부가 새카맣게 변해 있다.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21일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전 7시 18분쯤 대구 남구 대명동 한 4층 건물 1층에 있는 통신사 대리점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나 A씨가 숨졌다.

 

소방 당국은 소방대원 50여 명과 장비 20대를 투입해 17분여 만에 불을 껐다.

 

경찰은 A씨가 잠긴 대리점 문을 둔기로 부수고 들어가 휘발유를 뿌린 뒤 불을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


대구=김덕용 기자 kimd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