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두산 對 최강야구 연습경기 앞두고… 몬스터즈 전·현직 사령탑의 만남

입력 : 2022-11-20 20:07:22 수정 : 2022-11-20 21:47:0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김성근(왼쪽) JTBC 최강야구 몬스터즈 감독과 최근까지 몬스터즈를 이끌었던 이승엽 두산 감독이 2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2 곰들의 모임’ 두산 대 최강야구 연습경기에 앞서 인사를 나누고 있다. 지난달 17일부터 마무리 캠프에 돌입했던 두산은 이 행사를 끝으로 휴식기를 갖는다. 올해를 끝으로 프로 지도자에서 은퇴한 김 감독은 박용택, 이대호 등 은퇴한 스타들과 이벤트 경기에 나서면서 일본에서 부진에 빠졌을 때 개인 지도하는 등 애제자였던 이 감독과 경기장에서 다시 만났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