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진영, 양팔에 두 딸 안고 “녹화 끝, 어린이집으로”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1-18 18:02:21 수정 : 2022-11-18 18:02:2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박진영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51)이 두 딸과 함께한 일상을 공개했다.

 

박진영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뮤직뱅크’ 사녹(사전녹화) 마치고 아이들 어린이집으로”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박진영은 양 팔에 두 딸을 안은 채 자차로 걸어가고 있다.

 

박진영은 2013년 9세 연하 일반인과 재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그는 오는 21일 개코(41·본명 김윤성)와 협업한 신곡 ‘그루브 백’(Groove Back)을 발표한다.


정재우 온라인 뉴스 기자 wampc@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