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F-35A 동원 첫 이동식발사대 타격훈련…北ICBM 도발에 대응

입력 : 2022-11-18 17:07:47 수정 : 2022-11-18 17:09: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F-35A 4대·美 F-16 전투기 4대 동원…GBU-12 유도폭탄 투하

군이 F-35A 스텔스 전투기를 동원해 북한의 이동식발사대 타격 훈련을 처음 시행했다.

합동참모본부는 18일 북한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에 대응해 북한 이동식발사대(TEL) 모의표적을 정밀유도폭탄(GBU-12)으로 타격하는 훈련을 했다고 밝혔다. 동해상 연합 공격편대군 비행도 했다.

미 폭격기 B-1B가 한국 공군 F-35A, 주한 미 공군 F-16과 함께 비행하고 있다. 합참 제공

우리 공군 F-35A가 필승사격장에서 GBU-12로 TEL 모의표적을 타격하는 훈련을 했다. F-35A 동원 TEL 타격 훈련을 공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는 첨단 스텔스 기능을 보유한 F-35A가 적에게 탐지되지 않고 목표물에 은밀히 접근해 표적을 정밀타격하는 능력을 보여준 것이라고 합참은 설명했다.

아울러 공군의 F-35A 4대와 미 공군의 F-16 전투기 4대가 참가한 가운데 연합 공격편대군 비행을 했다.

한미는 이번 이동식발사대 타격훈련 및 연합 공격편대군 비행을 통해 북한의 ICBM 등 어떠한 위협과 도발에도 단호히 대응하겠다는 강력한 의지와 적을 정밀타격할 수 있는 동맹의 압도적인 능력과 태세를 갖추고 있음을 보여줬다고 합참은 밝혔다.

합참은 "우리 군은 북한의 추가 도발에 대비해 한미간 긴밀한 공조하에 관련 동향을 추적 감시하면서 만반의 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