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핑계고'에 뜬 유재석 "이걸 누가봐…지상파에서 하면 폭망"

입력 : 2022-11-18 10:57:30 수정 : 2022-11-18 10:57:2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개그맨 유재석이 지석진과 30년 우정을 자랑했다.

 

지난 17일 유튜브 채널 '뜬뜬'(DdeunDdeun)에는 '산책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뜬뜬'은 안테나 소속 아티스트들이 어떠한 제약도 없이 마음껏 이야기를 펼칠 수 있는 독립 예능 스튜디오의 첫 시작을 알리는 유튜브 채널이다.

 

'뜬뜬'의 첫 번째 콘텐츠 '핑계고'의 주인공으로는 유재석이 나섰다. '핑계고'는 유재석이 별의별 핑계로 좋아하는 친구들과 자유롭게 수다를 떨며 소소한 이야기와 웃음을 선사하는 콘텐츠다.

 

유재석은 '핑계고'의 첫 회 게스트로 지석진을 초대했다. 서울의 한 공원에서 만난 두 사람은 만나자마자 서로의 패션을 지적하는가 하면, 마이크로 장난을 치면서 우정을 자랑했다.

 

또 유재석은 지석진이 자신의 휴대폰과 같은 모델을 구입한 사실을 언급, "형이 나를 똑같이 따라 한다. 형한테는 내가 워너비, 롤모델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지석진은 "오디오 겹치는 게 재밌다. 지상파에서는 볼 수 없는 일이다"라고 하자, 유재석은 "이거는 지상파에서 하면 폭망이다. 이걸 누가 봐? 시청률 0.몇 프로도 안 나올 거다. 그래서 여기서 하는 거다"라고 맞받아쳐 웃음을 더했다.

 

유튜브 채널 '뜬뜬'의 첫 콘텐츠 '핑계고'는 17일 첫 편에 이어 이달 중으로 2회가 공개될 예정이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
  • 전소민 '해맑은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