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55개 숫자 중 6개 맞춰야 하는데, 필리핀서 로또 1등 당첨 433명 탄생…조작?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10-05 16:14:54 수정 : 2022-10-05 18:17:4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필리핀 로또 당첨번호 발표 영상. 유튜브 캡처

 

필리핀에서 로또 복권 1등 당첨자가 무려 433명 탄생했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지난 1일(현지시각) 필리핀 복권 ‘그랜드 로또’ 추첨 결과 1등 당첨자가 433명 나왔다고 4일 보도했다.

 

그랜드 로또는 한국과 비슷하게 1∼55의 숫자 중 6개를 모두 맞춰야 1등에 당첨되는 방식이다.

 

이번에 당첨된 1등 번호는 9, 18, 27, 36, 45, 54로 모두 9의 배수로만 나온 데다 당첨자가 너무 많이 나온 탓에 현지에서는 조작설까지 나오고 있다.

 

이번 1등 당첨자 수는 역대 최다로, 이들은 총 당첨금 2억3600만페소(한화 약 57억5000만원)를 1인당 54만5000페소(약 1300만원)씩 나눠 갖게 된다.

 

이에 대해 필리핀 상원의 아퀼리노 코코 피멘델 원내대표는 “통계적으로 매우 드문 사건”이라며 “로또는 정부 승인 하에 벌어지는 사업으로 무결성을 유지하고 보호해야 한다”고 우려했다.

 

논란이 커지자 필리핀 복권위원회 관계자는 “추첨 번호는 조작될 수 없다”고 일축했다.

 

이어 “매회 자신이 정한 일련 숫자에 베팅하는 이들이 있다”며 “어떤 조사도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윤오 온라인 뉴스 기자 only65@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홍진영 '매력적인 무대'
  • 이지은 '너무 아름다워'
  • 이유미 '사랑스러운 미소'
  • 있지 유나 '여신의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