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 코로나 신규확진 5625명…전주대비 3598명 감소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09-23 11:18:10 수정 : 2022-09-23 11:18:09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지난 22일 서울에서 5625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23일 서울시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서울 지역 확진자는 전일보다 5625명 늘어난 총 479만319명이다. 신규 확진자 규모는 21일(6154명)보다 529명, 일주일전(9223명)보다 3598명 적다.

 

서울시 중증환자 전담병상 가동률은 39.8%로 잔여병상은 159석이다. 준-중환자병상 가동률은 45.2%이며, 남은 병상은 257개다. 감염병전담병원 가동률은 18.7%로, 남은 병상은 218개다.

 

코로나로 인한 사망자는 8명이 발생해 누적 기준 5438명을 기록했다. 코로나로 인한 치명률(코로나 확진자 중 사망자의 비율)은 0.11%를 나타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