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대우조선해양, 조선산업 특화 ESG 평가 지표 개발 완료

입력 : 2022-09-23 01:00:00 수정 : 2022-09-22 09:49:2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대우조선해양이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추진을 적극 펼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업계 최초로 조선산업에 특화된 ESG 평가 지표를 개발하고, 거제 옥포조선소를 대상으로 처음 적용했다고 22일 밝혔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해 12월부터 9개월 동안 국내 유일 국제 공인 선급 기술단체인 한국선급과 함께 조선산업 특화 ESG 평가 지표 개발에 나서 총 146개 지표를 만들었다.

 

이 지표는 우리 조선산업 특성에 맞춰 ESG 추진 활동을 실질적으로 평가할 수 있게 설계됐다.

 

이로써 대우조선해양은 지속가능 성장 실현을 위한 ESG 경영 실질적 체계를 갖춘 조선업체 선두 주자로서 면모를 보였다는 평가다.

대우조선해양의 최신 친환경 기술이 적용된 셔틀탱커의 운항 모습. 대우조선해양 제공

현재 ESG경영은 전 세계적으로 산업과 경제 전반을 아우르는 새 패러다임으로 대두되고 있는 추세다.

 

이에 개별 기업 입장에서도 중요성에 대한 인식이 계속 높아지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실효성 있는 ESG 평가 체계와 도구 마련이 절실하다는 점에 착안해 관련 연구에 집중해왔다.

 

이번에 개발한 조선업 특화 지표는 세계 표준을 지향하면서 우리나라 조선업 실정에 기반한 적합한 이슈를 발굴, 가중치를 부여해 기업의 지속가능 경영활동과 전략 수립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다는 게 큰 특징이다.

 

특히 대우조선해양은 안전과 친환경, 스마트십 기술과 관련 특허, 노사문화 등 조선업에 특화된 전문 항목들에 주목하고 있다.

 

환경 부문은 △환경 경영과 설과, 친환경 투자 항목 등 48개 지표, 사회 부문은 △근로자와 협력사, 기타 이해관계자, 법규 준수 등 44개 항목, 지배구조 부문에는 △이사회와 주주 및 감사를 비롯해 윤리경영 등 54개 지표가 선정됐다.

 

대우조선해양 ESG 추진단장 우제혁 부사장은 “이번 성과는 양사가 우리 조선업 특성에 맞는 ESG 평가 지표 개발을 위해 머리를 맞댄 노력의 결실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여기에 만족하지 않고 점진적으로 수준을 계속 높여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대우조선해양은 이 평가 지표를 활용, 정기적으로 내부 ESG 경영활동을 진단하고 지속가능 경영보고서에 그 결과를 담아 공개할 방침이다.

 

또 기자재 및 협력사에도 이를 적용해 상생 및 동반성장 토대를 확대할 예정이다.


거제=강승우 기자 ksw@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