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박홍근 "與, 권력 다툼·야당 탄압 멈추고 민생 법안 처리 나서라"

입력 : 2022-09-20 10:13:55 수정 : 2022-09-20 10:13:5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쌀값 정상화법·노란봉투법 조속 법제화…스토킹 처벌법 보완·강화 집중"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20일 국민의힘과 정부를 향해 "당내 권력 다툼, 야당 탄압을 즉각 중단하고 국민을 위한 민생 예산과 민생 법안 처리에 적극적으로 나서라"고 촉구했다.

박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 원내대책회의에서 "정기국회는 국민을 위해 국회가 본격적으로 일해야 할 시간"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 원내대표는 정부 예산안과 관련해서는 "민생의 시름은 깊어만 가는데, 취약계층 지원부터 줄이는 것이 윤석열식 약자 복지냐"며 "어르신, 장애인, 자영업자, 농민, 청년 등 어느 때보다 고통스러운 국민의 삶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도록 민생 예산을 반드시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민생법안에 대해선 "어르신 기초연금 확대법, 출산보육수당·아동수당 확대법으로 고령층과 학부모의 부담을 덜고 `가계부채 대책 3법'으로 은행 고금리를 방지하고 (채무자의) 신속한 회생이 가능하도록 하겠다"며 "국민의힘이 막고 있는 쌀값 정상화법과 노란봉투법(노동조합법)도 민심에 따라 조속한 법제화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박 원내대표는 아울러 신당역 스토킹 살해 사건을 거론하면서 "정기국회에서 스토킹 처벌법을 보완·강화하고 범죄가 원천적으로 방지되도록 하는 데 입법 역량을 집중하겠다. 반의사불벌죄 폐지, 징역 처벌 강화 등을 담은 법안 개정을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한예리 '매력적인 미소'
  •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유선, 당당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