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인류운명 공동체 주제로한 중국국제도서무역회사의 ‘리딩 차이나’ 시리즈1

입력 : 2022-09-19 17:33:34 수정 : 2022-09-19 17:33:3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중국국제도서무역회사는 최근에 하이 엔드 인터뷰 ‘리딩 차이나’ 시리즈 1을 발표했다.

 

이 시리즈는 ‘인류운명 공동체’, ‘하이 퀄러티 발전’ 및 기타 국제사회의 주요 관심사에 대한 국제 관계 및 정치, 경제 분야 전문가들을 인터뷰해 그들이 이해하는 중국의 경로와 발전 관행에 대해 설명했다.

 

칭화대 일대일로(一帶一路:중국-중앙아시아-유럽을 연결하는 육상·해상 실크로드) 전략연구소 연구원 준 아흐메드 칸, 중국 및 세계화 싱크탱크 선임 연구원 하비 조딘, 르완다 총리실 전 정부 공보 편집자 도나티엔 니욘지마 등이 공동으로 ‘인류 운명공동체’라는 주제를 논의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2017년 1월 유엔 제네바 본부에서 ‘인류 운명공동체를 공동으로 구축하자’는 제목의 기조 연설을 했다. 시진핑 주석은 “우리는 윈윈을 통해 공동으로 번영하는 세상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칸 연구원은 “선진국은 중국과 다른 개발도상국의 번영이 불가피하며 이들 국가가 추구하는 것은 패권이 아니라는 것을 이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세계 경제의 완만한 회복과 국제 투자 무역의 방식 및 다자간 투자무역의 복잡한 변화 속에서 시진핑 주석은 2013년 국가간 상호 연결과 대륙별 경제 통합을 제창한 ‘일대일로 이니셔티브’를 제안했다.

 

조딘은 “일대일로 이니셔티브는 협력 윈윈을 통해 참여국들을 도와 번영과 발전을 실현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니욘지마는 일대일로 이니셔티브를 통해 르완다는 중국과 인프라 건설, 교육, 전자상거래 분야에서 더 많은 협력을 하게됐고, 더 많은 가능성을 만들었다”고 말했다.

 

연락인: Wei Tingting

전화: 0086-15510715556

이메일: weitingting@cibtc.com

YouTube 링크: https://youtu.be/pTK9Gr8WkdA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유라 '시선 사로잡는 몸매'
  • 한예리 '매력적인 미소'
  • [포토] 김유정 '반가운 손인사'
  • 유선, 당당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