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팀 엑셀로, 제6회 발리오스 챔피언십서 1·2 위 대거 수상

입력 : 2022-09-20 03:00:00 수정 : 2022-09-19 16:45: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코로나 사태로 인해 3년 만에 경기도 화성에서 18일 개최된 제6회 발리오스 챔피언십 승마대회에서 팀 엑셀로 선수단이 다양한 종목 경기에서 출전해 1,2위에 오르는 뛰어난 기량을 발휘하면서 화제를 모았다.

 

엑셀로이콰인R&D센터는 팀 엑셀로 선수단이 발리오스 챔피언십 장애물과 마장마술 부문 전 경기를 통틀어 1위 3개상, 2위 2개상을 수상하는 우수한 성과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엑셀로이콰인R&D센터와 팀 엑셀로를 이끌고 있는 감독이자 선수인 신중선 원장(마명  샨탈)은 장애물 110cm과 130cm 부문에서 각각 48.04초, 63.75초 무감점으로 들어오며 1위로 우승하고 120cm에서는 62.09초로 무감점 완주하여 2위의 영예를 안았다. 

 

팀 엑셀로의 신승윤 선수(마명 프리잔테)는 65.152%로 마장마술 D클래스 1위, 이석 선수(마명 프리잔테)는 마장마술 C클래스 2위에 올랐다. 이석 선수(마명 퀴리나)는 마장마술 Prix St. George 부문 2라운드에서 67.875%를 기록하며 아쉽게도 4위에 머물렀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