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태풍 난마돌, 한반도 최근접점 지나…부산서 200㎞까지 북상

입력 : 2022-09-19 11:39:33 수정 : 2022-09-19 11:39: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영향은 계속…낮까지 경상해안 강풍, 강원영동·동해안 호우
제14호 태풍 '난마돌'의 북상으로 태풍경보가 발효된 19일 오전 경북 포항시 남구 구룡포읍 해안가에 거친 파도가 몰아치고 있다.

제14호 태풍 난마돌이 19일 오전 10시 한반도 최근접점을 지나갔다.

기상청에 따르면 난마돌은 오전 10시 일본 가고시마 북북동쪽 300㎞ 해상을 통과하고 시속 20㎞로 북북동진하고 있다.

오전 10시 난마돌 중심 위치와 부산과 거리는 200㎞였다.

울산과 경남 통영시 등에서 거리는 각각 210㎞와 240㎞였다.

이때가 난마돌이 우리나라에 가장 가까이 접근한 시점으로 기상청은 분석했다.

난마돌 영향은 계속되고 있어서 오전 10시 현재 경상해안을 중심으로 순간풍속이 15~30㎧(시속 55~110㎞)인 강풍이 불고 동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10㎜ 안팎 비가 내리고 있다.

기상청은 19일 낮까지 경상해안을 중심으로 최대순간풍속이 20~35㎧(시속 70~125㎞)에 달하고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10~30㎜ 비가 쏟아질 수 있다고 밝혔다.

또 바다에서는 높이가 최고 10m 이상인 물결이 치고 해안으로는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을 정도로 높은 파도가 밀려올 수 있다고 전망했다.

기상청은 난마돌이 19일 오후 3시 일본 오사카 서북서쪽 310㎞ 해상, 20일 오전 3시 오사카 북북동쪽 240㎞ 해상, 오전 9시 센다이 서남서쪽 140㎞ 육상을 지난 뒤 오후 3시 센다이 북동쪽 160㎞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약화할 것으로 본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