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셀트리온, 영국서 항암 바이오시밀러 '베그젤마' 판매 허가

입력 : 2022-09-20 01:00:00 수정 : 2022-09-19 09:28: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셀트리온은 영국 의약품 규제당국(MHRA)으로부터 항암제 아바스틴의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인 ‘베그젤마’(CT-P16)의 판매 허가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베그젤마는 전이성 직결장암, 비소세포폐암, 전이성 유방암, 난소암 등에 쓰는 아바스틴의 바이오시밀러다.

 

셀트리온은 지난달 유럽연합집행위원회(EC)로부터 판매 허가를 획득한 데 이어 MHRA에서도 허가를 얻으면서 유럽 내 주요 국가에서 모두 베그젤마를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셀트리온의 판매·마케팅 담당 계열사인 셀트리온헬스케어가 올해 하반기 중 유럽 주요 국가에서 베그젤마를 출시할 예정이다.

 

셀트리온은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미국 식품의약국(FDA)에도 베그젤마 판매 허가를 신청했으며, 연내 허가 획득을 기대하고 있다.

 

셀트리온 관계자는 “트룩시마, 허쥬마에 이은 셀트리온의 세 번째 항암 항체 베그젤마를 조속히 선보일 예정”이라며 “글로벌 주요 지역 국가의 허가 획득도 차질 없이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