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아이유, 데뷔 14주년 맞아 소아 환우·청년자립 위해 2억 기부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18 19:10:35 수정 : 2022-09-18 19:10:3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가수 아이유가 데뷔 14주년을 맞은 18일 소아 환우와 자립준비청년 등을 위해 총 2억원을 기부했다.

 

소속사 이담엔터테인먼트 공식 소셜미디어 계정에 따르면 아이유는 이날 아산사회복지재단에소아암·여성암 환자 지원 기금 1억원, 서울시아동복지협회에 자립준비청년 지원 사업비 1억원을 각각 쾌척했다.

아이유는 소셜미디어를 통해 “이런 마음이 모여 누군가에게 또다시 작은 기적들을 가져다주기를 바란다”며 “15년(만 14년) 동안 우리 유애나(아이유 팬)와 함께 한 모든 시간이 저의 골든아워였다. 고맙고 정말 많이 사랑한다”고 적었다.

아이유는 2008년 9월 18일 한 음악 프로그램에서 데뷔 무대를 가지면서 가요계에 첫발을 내디뎠다.

그는 이달 17, 18일 양일간 K팝 여성 가수 최초로 서울 잠실 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열었다.


김예진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