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늙을까봐 걱정” ‘오겜2’ 제작 서두르는 황동혁에 이정재 반응은?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9-18 17:33:37 수정 : 2022-09-20 17:43:0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에미상 트로피 든 이정재. 연합뉴스

 

배우 이정재가 미국 에미상 시상식에서 남우주연상을 받은 가운데 ‘오징어 게임2’ 제작을 서두르는 황동혁 감독의 우려에 답변을 내놨다.

 

18일 이정재는 지난 12일(현지시간) 미국 LA에서 에미상을 받은 후, 자신이 감독 겸 주연한 영화 ‘헌트’를 홍보 차 캐나다 토론토영화제를 방문한 뒤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YTN 등에 따르면 이정재는 공항 입국장에서 취재진을 만나 “황동혁 감독이 오징어게임 시즌2에 이정재 배우가 늙을까 봐 곧바로 하겠다, 이런 말을 했다”는 질문에 “저 늙는 것에 대해서는 걱정 안 하셔도 되고요. 열심히 잘 관리하고 있겠습니다”라고 답했다.

 

특히 이날 이정재는 영화 ‘헌트’의 공동주연인 정우성과 나란히 입국했다. 그러나 인터뷰 초반 정우성은 이정재에게 질문이 계속되자 슬그머니 뒷걸음질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우성은 “LA에서 에미상 받았을 때 저는 토론토에 먼저 가 있었다. 호텔방 TV로 봤다”며 “그날 밤에는 당연히 정신없으실 것 같아서 직접 통화는 못 했다. 그 다음에 (이정재가 토론토에) 합류했을 때 같이 간단한 축배 들고 토론토 일정을 같이 진행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