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푸틴 “우크라 사태 가능한 한 빨리 끝내고 싶다”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입력 : 2022-09-17 01:44:13 수정 : 2022-09-17 01:44: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가능한 빨리 우크라이나 사태를 끝내고 싶다”는 입장을 밝혔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모스크바=타스연합뉴스

푸틴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우즈베키스탄 사마르칸트에서 열린 상하이협력기구(SCO) 정상회의에서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와 양자회담을 갖고 이같이 말했다고 AFP 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푸틴 대통령은 모디 총리에게 “우크라이나 사태에 대한 당신의 입장과 우려를 알고 있다”며 “우리는 가능한 한 빨리 이를 끝내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푸틴 대통령은 이어 “하지만 유감스럽게도 우크라이나 지도부가 협상 절차를 거부했다”며 “그들은 전장에서 무력으로 자신들 목표를 달성하고 싶다고 말했다”고 주장했다.

 

모디 총리는 “오늘날의 시대가 전쟁의 시대가 아니라는 것을 알고 있으며 당신과 한 전화 통화에서도 이 사실을 말했다”고 지적했다.

 

러시아와는 과거부터 인도와 깊은 우호관계를 유지해왔으며, 인도의 가장 큰 무기 공급국이다.


박세준 기자 3jun@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