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석유회사에 횡재세 부과해야” 유엔 총장, 국제사회 요구 동참

입력 : 2022-08-04 22:00:00 수정 : 2022-08-04 20:29:0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촉발된 고유가를 기회로 막대한 이윤을 거둔 석유 회사들에게 일명 ‘횡재세’를 부과하라는 국제사회 요구에 유엔이 동참하고 나섰다. 안토니우 구테흐스(사진) 유엔 사무총장은 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연 기자간담회에서 “석유·가스 회사들이 이번 에너지 위기로부터 기록적 이익을 챙기는 것은 부도덕하다”며 각국 정부에 “초과 이익에 세금을 매겨 그 재원을 취약한 사람들을 돕는 데 사용하라”고 촉구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
  • 김소연 '청순 외모에 반전 뒤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