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하태경, '비대위 출범 시 李 복귀 불가' 서병수에 "해석 오류"

입력 : 2022-08-03 15:50:11 수정 : 2022-08-03 15:50:1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당헌·당규 개정 시 복귀 근거 만들어야…그렇지 않으면 李 몰아내기"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3일 비상대책위원회가 출범할 경우 이준석 대표의 대표직 복귀가 불가능하다는 서병수 당 전국위 의장의 해석과 관련해 "당헌당규를 입맛대로 해석하면 안 된다"고 비판했다.

하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비대위가 출범하면 이 대표 복귀가 불가능하다는 서 의장의 당헌당규 해석은 오류"라며 이같이 밝혔다.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

그는 "현 당헌당규 대로라면 애당초 비대위 출범은 불가능하다. 당헌당규를 고쳐야 비대위 출범이 가능하다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런 상황에서 현 당헌당규를 근거로 이 대표 복귀가 불가능하다는 건 모순된 해석"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헌당규를 개정할 때 이 대표가 5개월 후 복귀할 수 있는 근거조항을 만들면 된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렇지 않은 당헌당규 개정은 결국 국민의 눈에 젊은 당대표 몰아내기 그 이상, 이하도 아니다"라며 "또 비대위가 출범하더라도 지리한 법정 분쟁이 이어질 것이고 당 위기를 심화시킬 것"이라고 우려했다.

하 의원은 "집권여당이 민생을 챙기고 국가 위기 극복에 앞장서기보다 한가하게 당헌당규 논쟁이나 하고 있을 때가 아니다"라며 "당대표 몰아내자고 당을 끝없는 수렁 속에 빠뜨리는 것은 더더욱 집권당의 모습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하 의원은 과거 이 대표와 바른정당에서 한솥밥을 먹은 인연이 있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