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동생 구하려다” 구례 계곡 뛰어든 20대 여성…병원 이송 후 숨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8-03 10:14:14 수정 : 2022-08-03 11:15:36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남 구례의 한 계곡에서 동생을 구하기 위에 물에 뛰어든 20대 여성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전남소방본부와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37분쯤 구례군 간전면 금산리의 한 계곡에서 여성 A씨(21)가 물에 빠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시간여 만에 구조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A씨는 당시 물에 빠진 동생을 구하려고 계곡에 뛰어들었다가 2m 아래 비탈진 바위틈에 끼어 빠져나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임미소 온라인 뉴스 기자 miso394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