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전 8시부터 ‘4호선 삼각지→혜화역’ 전장연 시위… “출근길 서울 지하철 혼잡 예상”

입력 : 2022-08-03 07:37:00 수정 : 2022-08-04 07:48: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교통공사 “4호선 열차운행 상당 시간 지연될 듯” 공지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 관계자들이 2일 오전 서울 용산구 4호선 삼각지역 승강장에서 장애인 권리 예산 보장을 촉구하며 삭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연합뉴스

 

전국장애인철폐연대(전장연)가 3일 오전 8시부터 지하철 4호선 삼각지역에서 혜화역까지 ‘장애인 권리 예산’ 반영을 촉구하는 승하차 시위를 한다. 출근길 많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지하철 승객도 평소보다 늘 것으로 보여 혼잡이 예상된다.

 

서울교통공사는 이날 열차운행 지연 예정 안내를 통해 “3일 오전 8시부터 4호선에서 전장연의 ‘장애인 권리 예산 확보’를 위한 출근길 지하철 타기 선전전이 예정돼 있다”며 “이로 인해 4호선 열차운행이 상당 시간 지연될 수 있다”고 공지했다.

 

장애인 권리 예산과 이동권 보장, 장애인 권리 4대 법률 제·개정 등을 촉구해온 전장연은 28일 만인 지난 1일 출근길 지하철 시위를 재개한 후 5호선과 4호선 일대에서 이어오고 있다.

 

전장연은 전날(2일)엔 서울경찰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일선 경찰서에 장애인을 위한 편의시설을 설치하지 않은 것은 위법하다며 김광호 서울경찰청장에게 29일 열릴 모의재판에 출석하라고 요구하기도 했다.

 

경찰은 전장연 출근길 시위와 관련해 총 26명을 수사 중이다. 전장연 측이 조사받을 경찰서에 엘리베이터가 없다고 항의하면서 남대문경찰서를 집중수사관서로 지정했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손나은 '아름다운 미소'
  • 정려원' 너무 사랑스러워'
  • 유인나 '상큼 발랄'
  • 최유정, 완벽한 솔로 무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