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한 총리 "기름값 안정 다행…밥상 물가 안정에 최선"

입력 : 2022-08-01 15:49:55 수정 : 2022-08-01 15:49:5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정부 노력이 국민 피부에 닿을 수 있게 할 것"

한덕수 국무총리가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 가격이 리터당 1800원대까지 하락한 데 대해 "물가 안정은 최우선 과제"라며 "다행"이라고 안도의 한숨을 내쉬었다.

 

한 총리는 1일 페이스북에 "기름값이 4주 연속 내렸다"며 "지난 7월 정부가 유류세 추가 인하를 단행한 지 한 달 만"이라고 밝혔다.

한덕수 국무총리. 뉴시스

그는 "고물가로 온 국민이 허리띠를 졸라매는 상황에 기름값이 안정을 찾고 있어 다행이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정부에 있어서 물가 안정은 최우선 과제"라며 "정부의 노력이 국민 피부에 직접 와닿을 수 있도록 시장 점검과 모니터링을 철저히 해나가겠다"고 했다.

 

한 총리는 "기름값 인하가 밥상 물가 안정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