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가슴 결절 발견→유방암 검사한 ‘정태우 아내’ 장인희 “통증도 있어”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7-31 11:23:12 수정 : 2022-07-31 11:23:1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정태우의 아내 장인희가 유방암 검사를 받았다.

 

30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정태우, 장인희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장인희는 “작년에 건강검진 했을 때 가슴에 물혹 같은 게 있다고 추적 검사를 하라고 했다”며 당시에는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남편 정태우에게 설명 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어 장인희가 정태우에게 예후가 좋지 않은 모양으로 변하면 암일 수도 있다는 진단을 받았다고 말하자 정태우는 “그럼 병원을 빨리 가야지. 아프면 바로바로 검사를 해보고 확인을 해야지”라고 화를 내며 함께 병원을 찾았다.

 

이후 장인희는 “제가 잠들려고 하거나 가만히 있을 때 가슴에 통증도 있어서 걱정이 돼 유방암 검사를 했다”며 “최근에 안 만져지던게 만져지고 통증이 있어서 걱정도 됐다”고 말했다.

 

이후 이들 부부는 의사로부터 물혹은 있지만 크기가 작아 걱정할 부분은 아니라는 말을 들었다. 그러면서도 유방에 여러 가지 결절이 보인다며 8~9mm와 5mm 크기의 결정 중 하나가 경계선이 울퉁불퉁하고 유방암으로 갈 수 있는 가능성이 있어 조직 검사를 통해서 세포를 확인해 봐야 한다고 진단했다.

 

정태우는 “덜컥 겁이 났다”며 “혹시나 하는 생각에 걱정이 된다”라고 속마음을 고백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임윤아 '청순 미소'
  • 임윤아 '청순 미소'
  • 원지안 '완벽한 미모'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