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백마고지 전사자 유품 368점 보존처리

입력 : 2022-06-25 01:00:00 수정 : 2022-06-24 20:29:3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문화재硏, 세척·강화 처리 예정

국립문화재연구원은 강원도 철원군 비무장지대(DMZ) 일대에서 수습된 한국전쟁 전사자 유품 368점을 보존처리한다고 24일 밝혔다.

유품은 총기류, 철모, 수통, 허리띠, 숟가락, 단추, 군화(사진) 등 다양하다. 대부분 국방부가 지난해 9월부터 진행 중인 철원 백마고지 유해 발굴 과정에서 발견됐고, 나머지는 철원 화살머리고지 일대에서 출토됐다.

국립문화재연구원은 유해발굴단으로부터 받은 유품을 대상으로 연말까지 현황 조사, 세척, 강화 처리 등을 할 예정이다.

국립문화재연구원은 2020년부터 한국전쟁 전사자 유품 보존처리를 지원해 왔다. 지금까지 철원 화살머리고지에서 나온 총기류, 군번줄, 전투화 등 962점을 보존처리했다.


김용출 선임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유선, 당당한 미소
  • 유선, 당당한 미소
  • 유리 '눈부신 미모'
  • 라임라잇 이토 미유 '신비한 매력'
  • 김소은 '깜찍한 손하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