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설훈, 이재명과 회동…'李 전대 불출마 권유' 관측

입력 : 2022-06-22 19:43:25 수정 : 2022-06-22 19:43:2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전해철 불출마 직후 李 면담 요청
지난해 10월 15일 서울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의원총회에서 인사하는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차기 당 대표 출마 의사를 밝힌 설훈 의원이 22일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이재명 상임고문을 만났다.

이번 면담은 설 의원이 이 고문의 사무실을 찾아가는 방식으로 이뤄졌으며 설 의원은 면담 후 기자들을 만나 "제가 전화를 걸어 만나자고 했다. 개인적인 얘기를 나눴다"고 밝혔다.

현재 이 고문의 당권 도전 문제가 민주당 내 초유의 관심이라는 점에서 양측의 회동에서는 전당대회 문제가 논의됐을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특히 이날 친문(친문재인계) 핵심인 전해철 의원이 불출마를 선언하며 사실상 이 고문에 대해서도 불출마를 압박하는 모양새가 된 만큼, 설 의원 역시 이 고문에게 불출마를 권유한 것 아니냐는 분석도 제기되고 있다.

실제로 설 의원을 비롯한 당내 이낙연계 의원들 사이에서는 이 고문이 불출마해야 한다는 의견이 다수인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설 의원은 '무슨 얘기를 나눴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말씀드리고 싶지 않다. 지금 인터뷰에 응할 생각이 없다"고만 답했다.

이 고문 역시 "(어떤 대화를 했는지는) 설 의원에게 물어보시죠"라며 구체적인 언급을 삼갔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