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낮 최고 35도 '무더위'…오후부터 곳곳에 소나기

입력 : 2022-06-22 04:33:03 수정 : 2022-06-22 04:33:0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수요일인 22일 일부 지역 최고기온이 35도 이상까지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를 보인다

 

기상청은 이날 "내륙을 중심으로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22일까지 일최고체감온도가 33도 이상, 일부 경북내륙은 35도 이상으로 올라 매우 무덥겠으며, 그 밖의 지역도 일최고체감온도가 31도 이상 올라 덥겠다"고 예보했다.

 

또 일부 동해안 지역은 열대야(밤 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날 것으로 보인다.

 

일부 지역에서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도 내릴 전망이다.

 

소나기로 인한 예상 강수량은 이날 밤까지 전북동부, 전남권내륙에서 5~40㎜, 22일 오후 강원산지·전라동북내륙·경상서부내륙에 5~40㎜로 예상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19~24도, 낮 최고기온은 26~35도가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기온은 서울 22도, 인천 20도, 수원 21도, 춘천 22도, 강릉 24도, 청주 22도, 대전 22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대구 23도, 부산 22도, 제주 21도로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6도, 수원 30도, 춘천 32도, 강릉 32도, 청주 33도, 대전 32도, 전주 32도, 광주 33도, 대구 35도, 부산 28도, 제주 28도로 전망된다.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미세먼지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
  • 카드 전소민 '매력적인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