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경찰의 빠른 대처로 쓰러져 있던 편의점 직원 구할 수 있었다

입력 : 2022-06-22 07:00:00 수정 : 2022-06-22 09:40:12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의식 잃고 쓰러진 편의점 직원…경찰이 심폐소생술로 구해
대한민국 경찰청 페이스북 갈무리

 

경찰의 빠른 대처로 쓰러져 있던 편의점 직원을 구할 수 있었던 사연이 전해졌다.

 

21일 대한민국 경찰청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의식을 잃고 쓰러진 편의점 직원을 살리기 위한 경찰관의 질주'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경찰은 대전의 한 편의점에서 "편의점 직원이 쓰러져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의식 없이 쓰러져있는 직원을 확인한 경찰은 즉시 기도개방과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영상에는 경찰이 직원을 발견하자마자 주저 없이 달려가 온 힘을 다해 심폐소생술 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내 직원 호흡이 돌아오고, 의식이 돌아온 것을 확인한 경찰은 혈액순환을 위해 직원의 팔을 마사지한다.

 

곧이어 119 구급대가 도착하고, 직원은 구급대원에게 넘겨진다. 후일담에 따르면 직원은 안전하게 병원으로 이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출동한 서대전지구대 신문준 경사는 "심폐소생술 하며 경찰서 상황실에 상황 전달한 뒤 119구급대의 빠른 출동 요청했다"며 "사람이 쓰러졌을 때 당황하지 말고 신고해 주시면 경찰이 언제든지 빠르게 달려가 최선을 다해 돕겠다"고 밝혔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