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족쇄 끊기냐, 징계냐… 이준석 운명 가를 22일 윤리위 회의

입력 : 2022-06-20 18:23:43 수정 : 2022-06-21 15:02: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증거인멸 교사 의혹 등 징계 심의
징계 여부·수위 등 결정될지 주목
결과 따라 與 조기전대 등 후폭풍
李측 “수사 중인데… 절차상 하자”
서울경찰청장 “의혹 철저히 수사”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공동취재사진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의 정치적 운명을 좌우할 당 중앙윤리위원회 회의가 오는 22일 오후 7시 열린다. 앞서 윤리위는 지난 4월 이 대표의 ‘성 상납’ 의혹이 제기된 뒤 추가로 터져 나온 ‘증거인멸 교사’ 의혹에 대해 징계 절차에 착수하기로 결정한 바 있다. 윤리위가 심의 당일 징계 의결까지 할지 여부는 불투명하지만, 회의 결과에 따라서 이 대표의 불명예 퇴진과 집권여당 조기 전당대회 개최 등 상당한 ‘후폭풍’이 불어 닥칠 수 있는 탓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윤리위는 이날 당 공보국을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지난 4월21일 개최된 위원회 의결에 따라 징계 절차가 개시된 사안들을 심의할 예정”이라며 이 같이 밝혔다. 윤리위는 “‘징계 절차 개시’를 통보받은 당원들이 제출한 서면 소명 자료를 검토하고 4월21일 회의 결과 ‘윤리위 당규 제14조(협조의무)’에 근거해 김철근 당원(당대표 정무실장)을 위원회에 출석시켜 사실관계 확인 절차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 실장은 이 대표가 자신의 성 상납 의혹을 무마하기 위해 사건 관련자를 만나 7억원의 ‘사업 투자 약속’ 각서를 쓰게 한 인물로 지목됐다.

 

이번 회의에서 이 대표에 대한 징계 여부나 수위 등이 결정될지가 최대 관심사로 떠올랐다. 국민의힘 당규의 윤리위 규정에 따르면 위원회는 재적위원 과반수의 출석과 출석위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징계를 의결할 수 있다. 현재 국민의힘 중앙윤리위원은 이양희 위원장을 포함해 총 9명이다. 해당 규정은 윤리위가 의결할 수 있는 징계를 △경고 △당원권 정지 △탈당권유 △제명 등 4가지로 구분하고 있다. 가장 약한 경고의 경우 당원의 권리에는 아무런 변동이 없으나, 당대표가 윤리위 징계를 받았다는 사실만으로도 리더십에 심각한 타격을 입을 수 있다. 반면에 이 대표가 징계를 받지 않는다면 그간의 ‘족쇄’를 끊고 한층 비상할 발판이 마련된다.

 

당 안팎에서는 윤리위가 경고나 당원권 정지 수준의 징계를 의결할 가능성이 높다는 시각이 많다. 그러나 이 대표는 경고 처분도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이 대표 측은 경찰 수사가 진행 중인 상황에서 윤리위가 먼저 징계 여부를 결정하는 것은 절차상 하자라는 주장도 펴고 있다. 한 국민의힘 관계자는 “이 대표 성격상 징계를 받더라도 자진사퇴를 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일각에선 윤리위가 징계 의결을 보류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윤상현 의원실 주최로 열린 보훈학술세미나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윤리위 개최에 관한 각오를 묻는 말에 “저는 일정 외에는 통보받은 것이 없다”고만 답했다. 그는 윤리위에 직접 출석할 의향이 있느냔 질문엔 “그건 상황에 따라 하겠다”고 말했다. 김 실장의 출석 여부에 대해선 “제가 어떻게 알겠나. 김 실장에 물어봐달라”고 했다.

 

김광호 서울경찰청장. 연합뉴스

한편, 김광호 서울경찰청장은 이날 취임 후 처음으로 연 기자간담회에서 이 대표의 성 접대·증거인멸 교사 의혹 수사에 관한 질문에 “철저히 수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 청장은 “이 대표의 뇌물수수 의혹도 살펴보고 있다”고도 덧붙였다. 경찰은 이 대표에게 뇌물을 제공한 것으로 의심 받는 아이카이스트 대표 김모씨에 대한 접견 수사 허가를 최근 법원으로부터 받았고, 오는 23일 그를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할 방침이다. 김씨는 현재 구속 수감 중인 상태다.


김주영·조희연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