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현직 40대 교육공무원, 13세 중학생과 성매매 혐의로 입건

입력 : 2022-06-20 20:00:00 수정 : 2022-06-20 17:59: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성매매 관련 첩보를 입수해 현장을 급습한 경찰이 현직에 있는 40대 교육공무원을 붙잡았다.

 

충북경찰청은 아동·청소년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충북교육청 소속 공무원 A(42)씨를 불구속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6일 오후 6시50분쯤 청주 청원구의 한 무인텔에서 13세 중학생과 성매매를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스마트폰 채팅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성매매를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포주인 B(32)씨에 대한 첩보를 입수해 해당 무인텔을 급습했고, A·B씨 외에 미성년자 3명, 또 다른 성매수남 등 총 6명을 검거했다.

 

B씨는 현재 아동·청소년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된 상태다.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아이리브 니나 '매력적인 눈빛'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