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물가 치솟자 중저가 도시락 ‘불티’

입력 : 2022-06-20 14:03:58 수정 : 2022-06-20 14:03:5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해제된 이후인 지난달 단체 도시락 매출이 작년 동기보다 31% 증가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일상 회복과 함께 나들이객, 모임, 행사가 증가한 데 따른 것으로 한솥은 분석했다.

 

상권별로 보면 아파트와 주택가의 주문량이 전체의 41%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이어 대학가(22%), 오피스(13%), 번화가(11%) 등의 순이었다.

 

한솥 관계자는 "최근 물가 상승으로 외식 가격이 높아진 가운데 가성비를 내세운 한솥 도시락의 수요가 커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우주소녀 엑시 '너무 사랑스러워'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