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울 코로나 확진자 719명…일주일 전보다 56명 늘어

관련이슈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입력 : 2022-06-20 11:21:15 수정 : 2022-06-20 11:21:14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서울시는 20일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719명이 늘어 총 364만8259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전날 코로나 확진자는 일주일 전인 12일 확진자 수(663명)보다 56명 늘었다. 2주 전 주말인 5일(738명)과 비교하면 19명 감소했다.

 

재택치료환자는 신규 716명이 발생해, 현재 치료 중인 환자는 6609명을 기록했다.

 

서울시 코로나 중증환자 전담병상 가동률은 21.4%를 기록했으며 현재 110개가 남았다. 준-중환자 병상가동률은 19.0%, 감염병전담병원 가동율은 3.3%를 각각 나타냈다.

 

코로나로 인한 사망자는 3명 발생해 누적 사망자 4868명을 기록했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에스파, 패리스 힐튼 만났네…
  • 선미 '시선 사로잡는 헤어 컬러'
  • 김향기 '따뜻한 눈빛'
  • 김태리 '순백의 여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