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이혼 위기’ 前 티아라 한아름, 악플 어땠기에…“정신병은 네가 있지” 분노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6-18 13:01:38 수정 : 2022-06-18 13:01:38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그룹 티아라 출신 한아름(사진)이 악성 댓글에 분노를 나타냈다.

 

한아름은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악플러의 댓글을 캡처해 올렸다. 

 

공개된 댓글을 보면, 한 네티즌은 “너란 여자랑 살면.. 죽을 듯”, “정신병 있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또한 한아름은 “너는 내 눈에 띄면 죽을 듯”, “정신병은 니가 있다. 어디 알지도 못하고 앞에서는 한 마디도 못할 것이 초면에 반말이야. 부모님께 예의부터 다시 배우고 와서 댓글 달아” 등의 반박을 이어갔다. 

 

다른 악성 댓글에는 “당신 여자 같은데 나이가 어리든 나이가 많든 초면에 반말 하지 말고 예의 갖추세요. 나이 떼고 가만 안 둘 거니까”라며 “아침부터 기분도 별로인데 미친 것들이 또 날뛰네. 하 싸그리 잡아버릴까보다. 얼굴 앞에서 그렇게 이야기 하면 내가 어디 한 번 들어나 줄게”라며 악플러를 향해 분노를 나타냈다. 

 

그러면서 “이제 알지도 못하는 사람들의 말에 대꾸하지 않습니다. 더러워서 피하는 것이니 기고만장 마시고 각자 인생 잘들 살아가시길 바랍니다”라는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한아름은 ‘결혼과 이혼 사이’에 출연하고 있다. 최근 남편과의 불화를 나타냈으며 우울증을 앓고 있다는 근황을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강소영 온라인 뉴스 기자 writerksy@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뉴스

오피니언

포토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소녀시대 써니 '앙증맞은 미소'
  • 최수영 '상큼 발랄'
  • 소녀시대 윤아 '반가운 손인사'
  • 소녀시대 유리 '행복한 미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