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노모 둔기로 수차례 때려 살해하려 한 60대 딸

입력 : 2022-05-15 07:00:00 수정 : 2022-05-14 17:22:40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A씨 어릴 때부터 정신과 치료 / 약 1년 전 퇴원, 어머니 B씨와 둘이 살아와

80대 어머니를 둔기로 여러 차례 때려 살해하려 한 6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존속살해미수 혐의로 A(63)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9시30분께 아파트에서 친모 B(89)씨의 머리를 둔기로 다섯 차례 때려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머리와 손가락 등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다.

 

사건 당시 집 밖으로 도망친 B씨를 목격한 주민의 112신고로 경찰은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어릴 때부터 정신과 치료를 받아왔으며 약 1년 전 퇴원해 어머니 B씨와 둘이 살아온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범행을 인정하고 있다"면서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를 조사해 살인 의도가 없었다면 죄명이 변경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