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오세훈 "평수 확대·자재 고급화… 고품질 임대주택 만들겠다"

관련이슈 디지털기획 , 선거

입력 : 2022-05-13 11:30:13 수정 : 2022-05-13 11:58:1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오세훈 국민의힘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오전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의 한 임대아파트 단지에서 서울형 고품질 임대주택 관련 발표를 하고 있다. 뉴시스

국민의힘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가 13일 서대문구 홍제동 임대주택을 방문해 ‘서울형 고품질 임대주택’을 부동산 공약으로 내세웠다.

 

오 후보는 이날 “취약계층에게 가장 절실한 게 주거안정임에도 불구하고 그동안 임대주택에는 차별과 편견의 그림자가 존재했다”며 “앞으로 서울 임대주택은 민간 분양아파트 못지않은 고품질로 짓겠다”고 밝혔다.

 

오 후보에 따르면 서울형 고품질 임대주택은 3가지 방향으로 구성된다. 먼저 임대주택의 평형을 1.5배 확대하고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자재를 고급화할 계획이다. 3~4인 가족을 위한 60㎡ 이상 평형 임대주택 수는 현재 8% 수준에서 30%까지 끌어올린다. 분양주택과 임대주택은 구분 없이 배치하고 동 호수는 동시공개추첨제로 소외를 막는다. 5년 내 준공 30년차가 되는 24개 노후임대주택단지 3만3083호는 전면 재정비에 들어간다.

 

오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도 글을 올려 “홍제유원아파트를 비롯해 준공된 지 30년 가까운 임대주택들은 시설 노후화로 주민들이 큰 불편을 겪는 경우가 많아 대대적인 품질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오 후보는 △신속통합기획 확대 △모아주택, 모아타운 추진 등 시장 임기에 주력했던 부동산 정책을 비롯해 △청년주택 ‘2030 스마트홈’ 조성 △3대 거주형 효도주택 공급 등 5대 부동산 공약을 발표했다. 효도주택은 부모, 자녀 간 근거리 거주를 지원해 양육·돌봄에 이점이 있도록 하는 정책이다.


안승진 기자 prod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