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농신보, 상각채권 495억원 소각…농어업인 신용회복 지원

입력 : 2022-05-13 01:00:00 수정 : 2022-05-12 15:44:53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소멸시효완성채권 등 감면
추심부담 및 금융거래 불편 해소
이재식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 이사장

농림수산업자신용보증기금(이사장 이재식, 이하‘농신보’) 관리기관인 농협중앙회는 농어업인의 신용회복과 신속한 재기지원을 위해 495억원 규모의 채권을 소각했다고 12일 밝혔다. 

 

농신보는 2017년부터 소멸시효완성채권 등에 대한 소각제도를 도입한 이래 보유채권 3조 521억원을 감면하였으며, 6만7,830명의 농어업인들에게 재기의 기회를 제공해왔다.

 

금차 소각대상 채권은 상각채권 중 소멸시효완성채권 135억원, 파산·면책 채권 238억원 등이며, 상환능력이 없어 관련 채무를 보유한 총 962명의 농어업인들은 추심부담 및 금융거래 불편이 해소되어 경제활동을 원활하게 재개할 수 있게 되었다.

 

이방현 농신보 상무는“농신보는 농림수산업에 필요한 자금을 원활하게 마련할 수 있도록 신용을 보증하여 왔으며, 어려움에 처한 농림어업인들의 재기 지원을 위한 버팀목 역할도 충실히 수행해 왔다”며, “앞으로도 농어촌 경제의 균형발전을 위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여「행복동행 100년 농신보」를 구현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