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다비치 이해리, 일반인과 7월 결혼 "꿈만 같다. 아직 실감 안나"

입력 : 2022-05-11 16:13:14 수정 : 2022-05-11 18:38:27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이해리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듀오 다비치의 이해리(37·사진)가 결혼한다.

 

이해리 소속사 웨이크원은 11일 공식 입장을 통해 "다비치 이해리가 오는 7월 사랑하는 연인과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결혼식은 가족 및 친지, 지인과 함께하는 소규모 형태로 진행할 예정"이라며 "비연예인인 예비 신랑과 양가 가족을 배려해 결혼과 관련된 구체적인 사항은 공개하기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소중한 인연을 만나 새로운 인생 2막을 열게 된 이해리에게 따뜻한 축복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해리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날 이해리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러분에게 제일 먼저 들려주고 싶은 이야기가 있어서 떨리는 마음 안고 이렇게 왔다. 이런 말을 하게 될 날이 오다니 꿈만 같다. 아직 실감은 안 나지만, 제가 결혼을 한다"고 전했다.

 

이어 "같이 있으면 웃을 일이 많아지고, 배울점이 많은 좋은 사람"이라면서 "무엇보다 저를 누구보다 존중하고 아껴주는 사람이다. 평생 소중하게 생각하며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앞으로도 다비치 이해리로 변함없이 그 자리에서 노래하며 민경이랑 웃고 떠들고 있을게요"라며 "우리 공연장에서 만날 날을 기다리며, 좋은 앨범으로 보답할게요"라고 덧붙였다.

 

앞으로 다비치 활동은 변함 없다. 이해리는 "그 자리에서 노래하며, 민경이랑 웃고 떠들고 있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해리는 2008년 강민경과 함께 다비치 멤버로 데뷔했다. 다비치는 오는 16일 새 미니앨범 '시즌 노트(Season Note)'를 발매한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