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군입대 전 아내 보고 첫눈에 반해…양다리 하다 걸려” 최대철의 러브스토리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5-11 10:45:35 수정 : 2022-05-11 10:45: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최대철이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10일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최대철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상민이 최대철에게 “군대 가기 한 달 전에 아내를 꼬셔놓고 군대 가서 군화를 거꾸로 신었냐”고 묻자 최대철은 “군대 가기 전에 2살 연상을 만나고 있었다. 친구들이 송별회 해준다고 해서 시내에 나갔다가 길에서 지금의 아내를 만났다. 눈이 확 트이더라. ‘저 여자는 뭔데 저렇게 환하지?’ 싶었다”고 회상했다.

이어 “가서 연락처를 물어봐서 받았다. 전화번호가 아직도 기억난다. 당시 제가 입대할 때 온다고 해서 오지 말라고 했다. 연상 누나가 오니까. 그래서 안 왔다”며 이윽고 “군대에서 100일 휴가를 나와서 연상 누나를 먼저 만났는데 그때 양다리를 걸렸다. 지나가다가 마주쳤다”고 덧붙여 깜짝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그는 “그 다음부터는 연락이 안 되더라. 자연스럽게 연상 누나와도 헤어졌다. 군대 생활을 하다가 제대하는 날 친구들과 놀러 나갔는데 지금의 아내를 만났다. 본인이 알고 나온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나중에 처제가 하는 얘기가 ‘형부 그거 아세요? (제대하는 날) 5월29일에 언니가 동그라미 쳐 놓고 있었어요’라고 하더라”고 고백해 모두의 환호를 자아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