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서장훈, 재벌설에 직접 입 열었다 “우리나라에 개인 재산 4조가∼”

관련이슈 이슈키워드

입력 : 2022-05-10 10:47:21 수정 : 2022-05-12 13:46:01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사진=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방송 화면 캡처

 

서장훈이 재산이 재벌에 버금가는 4조원에 달한다는 소문과 관련해 직접 입장을 밝혔다.

 

9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는 미리 받은 시청자의 질문이 공개됐다.

 

이날 서장훈과 이수근은 ‘앱 만남’과 ‘클럽 만남’ 중 나은 것을 묻는 질문에 고민 없이 “클럽”을 외쳤다. 서장훈은 “대화를 하면 캐낼 수 있잖냐. 기본적으로 대면 만남을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 한 시청자가 이수근에게 ‘화내는 선녀 보살을 보며 동자 보살은 무슨 생각을 하냐’란 물음에 “공감하기에 가만히 있는 것”이라며 “바로 이야기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심한 말’을 해주고 싶을 때도 있다며 “욕하고 편집한다. 무의식적으로 할 때가 있는데 진심으로 형으로서 이야기하고 싶어서다”며 웃었다.

 

이후 서장훈은 ‘재산 4조설’에 대한 질문에 “다시 한 번 말씀 드린다. 우리나라에 개인 재산 4조가 몇 분 없다”며 “설마 믿을까 했는데 간혹 있다. 절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강민선 온라인 뉴스 기자 mingtu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예린 '사랑의 총알'
  • 예린 '사랑의 총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