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일보

검색

文, 오늘 尹 취임식 후 양산행…사저 앞에서 귀향 인사

입력 : 2022-05-10 09:46:35 수정 : 2022-05-10 09:46:35

인쇄 메일 글씨 크기 선택 가장 작은 크기 글자 한 단계 작은 크기 글자 기본 크기 글자 한 단계 큰 크기 글자 가장 큰 크기 글자

문재인 전 대통령이 10일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식에 참석한 뒤, 퇴임 후 머무를 경남 양산 사저로 향한다.

 

전날 청와대를 나서 서울 모처에서 하룻밤을 보낸 문 전 대통령은 김정숙 여사와 함께 이날 오전 11시 국회에서 열리는 윤 대통령 취임식에 참석한다.

 

이후 문 전 대통령은 낮 12시 서울역에서 KTX를 타고 오후 2시30분께 울산 통도사역에, 오후 3시에는 사저가 있는 양산 평산마을에 도착할 예정이다.

 

문 전 대통령은 이과정에서 서울역광장과 울산 통도사역 고래조형물 앞에서 모인 지지자들을 향해 간단한 인사를 하고, 평산마을 마을회관에서 마지막 귀향 인사를 전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문 전 대통령의 귀향길에는 유영민 전 대통령비서실장을 비롯, 수석·비서관·행정관 등 청와대 참모진 일부가 함께할 것으로 보인다.

<뉴시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피니언

포토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김민주 '하트 포즈는 시크하게'
  • 아이린 '너무 사랑스러워'
  • 아이유 '사랑스러운 눈빛'
  • 한소희 '완벽한 미모'